기사 본문

“먼 여행을 떠난다” 유튜버 유정호가 마지막으로 올린 영상

    • • 유정호 “점점 나아질 거라 생각했으나...”
    • • 10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모은 바 있다
    유튜버 유정호가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유정호는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유정호tv'에 '정호 씨입니다. 정말로 행복했어요. 잘 지내야 해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유튜브, 유정호TV

    유정호는 지난해 10월 공황장애로 인해 힘들다는 영상을 올렸던 것을 언급하며 "점점 나아질 거라 생각했으나 1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다"고 말했다.

    이어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해 아주 먼 여행을 떠난다고 말하고 싶다"며 공황장애로 인해 유튜버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유정호는 "지금 내가 하는 일이 오래도록 남아 회복할 시간을 주지 못해 생긴 일이라는 걸 알게 됐다"며 "내가 아프고 힘들었던 감정을 이용했다는 것에 고통스럽고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유정호 페이스북

    또 유정호는 암 판정을 받고 누리꾼들의 도움을 받아 치료를 받은 일과 구독자들과 함께 아픈 이웃을 도운 일 등을 떠올리며 지난해 공황장애로 인한 발작이 시작되면서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마지막으로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해 아주 먼 여행을 떠나겠다"면서 "고작 해봐야 어두운 곳 구석에서 웅크리고 이겨내러 용쓰는 작은 공간뿐이겠지만 이겨내 보겠다"고 말했다.

    유정호는 가수 출신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범죄자들을 응징하는 콘셉트의 방송을 하며 10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모은 바 있다. 

    김현덕 기자 khd9987@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