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변속기어가 다이얼이다” 신형 K5 내부 디자인이 드디어 공개됐다

기사 본문

  • • 21일 기아자동차 신형 K5 실내 디자인 사진 공개
  • • 기아자동차, 21일부터 신형 K5 사전 계약 시작해
신형 K5 광고 영상 / 유튜브,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 신형 K5(개발명 DL3) 내부 디자인이 21일 완전히 공개됐다.

신형 K5 실내에서 가장 눈길을 끈 부분은 '변속 시스템'이다. 

최근 현대자동차 신형 그랜저와 쏘나타에는 '버튼식 변속기어'가 장착됐다. 신형 K5에는 '다이얼식 변속기어(전자식 변속 다이얼)'가 장착돼 눈길을 끌었다. 

운전자가 다이얼을 돌려가면서 주행·중립·주차·후진 모드를 조정할 수 있다.

K5 실내는 세련된 수평형 디자인을 채택했다. 12.3인치 대형 클러스터에서 차량·운행 정보를 제공하고 공조 제어장치 등은 터치 방식으로 작동할 수 있다.

신형 K5에는 차량이 운전자와 적극적으로 상호작용하는 첨단 신기술이 대거 적용됐다. 신형 K5 음성인식 차량제어 기술은 "에어컨 켜줘" 같은 단순한 명령뿐 아니라 "시원하게 해줘", "따뜻하게 해줘", "성에 제거해줘" 등 명령에 공조·창문·열선 등을 제어하는 방식으로 진화했다.

기아자동차는 21일 신형 K5 사전계약을 시작했다. 신형 K5는 가솔린 2.0, 가솔린 1.6 터보, LPi 2.0, 하이브리드 2.0 등 4개 모델로 출시된다.

신형 K5 가격은 가솔린 2.0 모델이 2351만∼3092만원이다. 가솔린 1.6 터보 모델은 2430만∼3171만원, LPi 일반 모델은 2636만∼3087만원, LPi 2.0 렌터카 모델은 2090만∼2405만원, 하이브리드 2.0은 2749만∼3365만원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신형 K5 실내외 디자인 실물 사진이다.

신형 K5 실내 디자인 / 현대자동차그룹 페이스북

기아자동차는 21일 경기도 용인시 '기아 비전스퀘어'에서 미디어 프리뷰 행사를 열고 신형 K5 실물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 이하 뉴스1

 

 

 

 

이하 연합뉴스

 

이하 기아자동차 홈페이지

 

손기영 기자 mywank@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