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목포시,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민자로 추진한다

    • • 12월 27일 까지 사업제안서 접수
    • • 2021년 까지 600대 주차장 및 편의시설, 주유정비동 갖춘 차고지 건설

     

    목포시(시장 김종식)가 대양일반산업단지에 들어설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운영시설을 민간자본 유치로 건설한다.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는 91,510㎡ 부지에 600대가 동시에 주차할 수 있는 주차장과 운전자를 위한 휴게소, 식당, 수면실, 샤워실 같은 편의시설을 비롯해 관리동, 주유정비동 등을 갖추게 된다.

    이를 위해 시는 오는 12월 27일 까지 사업제안서를 접수받아 이후 사업자 선정, 실시설계 및 인허가 절차 등을 거쳐 2021년 까지 공영차고지를 완공한다는 계획이다.

    앞으로 시설 조성에 필요한 추정 사업비 122억 원을 전액 민간사업자가 조달하게 되면 목포시는 시비 부담 없이 지역에 꼭 필요한 공영차고지를 확보하게 된다.

    공영차고지가 조성되면 목포신항, 무안국제공항, 서해안고속철도, 서해안과 남해안고속도로를 연결하는 사통팔달 물류거점으로서 목포의 역할이 한층 더 강화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그동안 고질적인 민원으로 제기돼왔던 화물차 불법주차 문제도 획기적으로 개선되는 한편, 지역인재 채용 등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사업제안서를 접수받아 가장 유리한 조건을 제시한 민간사업자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할 방침이며, 세부 공모지침과 제출서류 등은 목포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목포시 교통행정과(☏061-270-8293)로 문의하면 된다.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
    호남 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