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부산과학기술대 기술사관, 성과 공유 및 확산을 위한 CEO 및 학부모 초청 워크샵 개최

    • • 부산과학기술대학교는 23일 오후 롯데호텔 부산에서 ‘기술사관 육성사업 학부모 및 CEO 초청 워크숍’을 개최

    부산과학기술대학교는 23일 오후 롯데호텔 부산에서 ‘기술사관 육성사업 학부모 및 CEO 초청 워크숍’을 개최했다. / 사진제공=과기대

    부산과학기술대학교는 23일 오후 롯데호텔 부산에서 ‘기술사관 육성사업 학부모 및 CEO 초청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부산과학기술대학교 강기성 총장을 비롯한 학교 관계자들과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서부산공업고등학교(교장 최현주), 울산공업고등학교(교장 조규영), 사업참여 학생, 학부모 및 산업체 대표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부산과학기술대학교는 2011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중소벤처기업부와 교육부 기술사관 육성사업의 운영현황을 보고하고 추진성과 공유 및 확산을 통한 사업의 효율적인 운영 방안을 모색하고자 이 자리를 마련했다. 

    특히, 이날 워크샵에서는 기술사관 육성사업의 적극적인 사업 참여를 통해 항공전자통신 분야 우수인재 양성에 기여해 온 ㈜대하정보기술 김종국 대표이사에게 감사패를, 서부산공고 서현재 부장교사와 울산공고 박성호 부장교사에게 표창장을 각각 수여했다. 

    홍성일 교수(항공전자통신과)는“기술사관 육성사업은 산업체와 공동으로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운영하는 수요자 중심의 교육으로 관련 산업발전과 현장 중심의 전문가 양성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며 “관계기관과 고교, 대학 간 유기적인 협력시스템으로 사업의 성과제고는 물론 항공전자통신 분야 현장중심형 우수인재를 배출하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교육부가 주관하는 기술사관 육성사업은 산업현장의 기술혁신을 주도할 인력양성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특성화고와 전문대학이 연계하여 산업체가 요구하는 맞춤형 현장기술인력을 양성하는 사업이다. 

    특성화고-대학-참여기업 간 취업약정 및 교육협약을 체결하고 참여기업의 직무분석을 바탕으로 특성화고-대학 연계 2+2 통합교육과정을 운영하여 졸업 후 협약기업으로 맞춤형 취업하게 된다. 

    부산과학기술대학교는 지난 2011년에 사업에 선정되어 9년째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메스코(주) 등 54개 협약업체와 취업약정을 맺고 기술사관생을 배출해 오고 있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