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이 '별그대' 대사로 밝힌 종영 소감

2014-02-28 08:01

add remove print link

[사진=트위터 @AAGBan&]모델 겸 배우 안재현(@AAGBan)이 SBS 수목

[사진=트위터 @AAGBan ]

모델 겸 배우 안재현(@AAGBan)이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대사로 종영 소감을 밝혔다. 

안재현은 27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완벽하게 행복하다"라는 짧은 소감을 전했다.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종영에 따른 소감으로 추정된다.

"완벽하게 행복하다"라는 표현은 이날 방송에서 천송이(전지현)가 도민준(김수현)과 함께 있을 때 했던 대사다.  

[사진='별에서 온 그대' 방송 영상 캡처]

'별에서 온 그대'에서 안재현은 천송이 동생 천윤재 역으로 열연했다. 

27일 방송된 마지막회에서 천윤재는 도민준(김수현)이 선물한 망원경으로 소행성을 발견한 후 그 별이름을 '도민준'으로 칭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별그대' 마지막회는 3년 전 떠난 도민준이 천송이를 다시 찾아와 재회하는 해피엔딩이었다. 도민준은 웜홀(블랙홀과 화이트홀을 연결하는 가상의 통로)을 통해 지구를 오가며 지구에 머무는 시간을 조금씩 늘려가는 방법으로 천송이와 함께 했다.

home 김도담 기자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