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때보다...“ 노라조 탈퇴한 이혁이 어제(5일) 올린 근황 (영상)

2019-08-06 07:56

add remove print link

지난 2017년 12년 노라조 활동 마치고 탈퇴한 이혁
이혁이 부른 노라조 음악에 팬들 반응 뜨거워

유튜브 'E Hyuk TV'

노라조 활동을 마무리하고 개인 음악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이혁 근황이 공개됐다.

노라조 전 멤버 이혁(이재용)은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E Hyuk TV'에 과거 활동 당시 불렀던 노래를 메탈 음악 버전으로 바꾼 커버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 이혁은 '사이다', '카레', '고등어', '슈퍼맨' 등 인기를 끌었던 노라조 곡들을 섞어 불렀다.

이혁은 지난 2017년 2월 12년 활동 끝에 노라조를 탈퇴했다. 그는 당시 본인의 밴드를 하기 위해 노라조 활동을 마무리했으며, 소속사는 "두 사람은 오랜 시간 이야기하고 서로의 생각을 존중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날 게재된 영상에서 이혁은 각종 우스꽝스러운 선글라스를 착용한 채 진지하게 노라조 곡들을 불렀다. 기존에 발표된 음원과는 달리 메탈 음악으로 편곡됐으며, 여기에 이혁의 가창력이 더해졌다. 

이혁은 "날도 덥고, 락페 나간 추억도 생각나고 해서 노라조 노래를 메탈 메들리로 만들었다"라며 "간만에 불러보니 옛 기억 올라오고 재밌네요. 부르다보니 정신이 좀 나간 부분이 많다"고 전했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2005년 8월 2일에 시작된 유쾌발랄엽기락댄스그룹 “노라조”는 너무나 열정적이었던 이남자들이 만들고 살려내고 지켜가며 14년이란 시간의 풍랑을 즐겁게 타고 넘으며 2019년 8월2일 오늘까지 오게되었습니다! 이 시간들을 같이 지켜내주시고 놀아주시고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신 여러분들께 말로는 표현 못할 정도의 크나큰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싶습니다! 늘 우리의 주변엔 최고의 아군들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노라조에겐 너무 큰 복이 아니었나 생각됩니다! 앞으로 여러분이 주시는 사랑으로 깨끗하게 씻고 단장해서 더욱더 열정적인 “노라조”로 거듭나겠습니다!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여러분의 “노라조”를 향한 끈임없는 애정어린 보살핌을 기대하며 내일 만날 여러분들과의 즐거움을 기대하며 이만 씻으러 가겠습니다!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노라조 #역사 #조빈 #원흠 #이혁 #14년째 #8월2일 #노라조생일 #모두의사랑 #앤딩요정 #이게왠일 #감동감동 #지치지말자 #모두와함께 #꿈의그곳으로 #8인조노라조 #댄서를넘어 #우리는가족 #꿈공장 #마루기획

JOBIN(@jobinsama)님의 공유 게시물님,

노라조 조빈이 지난해 8월 컴백 쇼케이스에서 전한 바에 따르면 이혁은 12년 전 '녹색지대' 같은 록발라드 그룹을 한다는 말을 듣고 노라조와 계약했다. 조빈은 당시 "그런데도 (이혁이) 지치지 않고 내 의견에 잘 따라줬다. 그래서 '언젠가 너의 갈 길을 가게 해줄게'라고 약속했었다"고 말했다. 조빈은 지난 2일 새 멤버 원흠을 포함해 3명이 찍은 사진을 올리며 친분을 드러냈다.

이혁이 올린 영상에 팬들은 "왜 노라조 안에서는 자제하다가 나와서 이러냐", "조빈 형이 카레에 몰래 넣어놓은 '약발'이 돌기 시작한 거냐", "노라조 3인조 가자" 등 댓글을 달아 웃음을 전했다.

노라조 활동 당시 이혁과 조빈 / 이하 연합뉴스
새 멤버 원흠과 조빈
home 김유성 기자 farockim@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