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친구 만나기 쉽지 않다” 단둘이 커플 타투 새긴 설현·지민

2019-11-28 12:50

add remove print link

둘이서 직접 도안 그리는 모습 공개
27일 지민이 SNS에 공개한 사진 '눈길'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MATE.????????????????

jimin(@jiminbaby_18)님의 공유 게시물님,

그룹 AOA 멤버 지민과 설현이 커플 타투를 했다.

지난 27일 지민은 인스타그램에 "MATE"라는 글과 함께 타투샵으로 보이는 곳에서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지민과 설현은 책상 앞에 앉아 'MATE'라는 글귀를 여러 번 작성했다. 두 사람은 몸에 새길 타투 도안을 직접 그린 것으로 보인다.

이하 지민 인스타그램

이후 옥상에 올라간 두 사람은 각자의 왼손과 오른손을 맞잡은 채 사진을 찍었다. 지민의 손에는 'MA'가 새겨졌으며 설현의 손에는 'TE'가 그려졌다. 두 사람이 손을 잡으면 친구라는 의미의 'MATE'가 된다.

마지막으로 두 사람은 자신들이 그린 'MATE'라는 글귀를 함께 공개했다.

이번에 설현과 함께 커플 타투를 새긴 지민은 타투 마니아로 유명하다. 지민은 이미 몸에 다양한 타투를 새긴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사진을 본 SNS 이용자들은 "귀엽다", "사랑스럽다", "저랑도 해요", "설현이 연기해야 하는데 타투해도 돼?", "도안도 직접 그렸나 보네", "이런 친구 만나기 쉽지 않다" 등 여러 반응을 보였다.

home 김민기 기자 minki@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