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도 봤는데…” 박경이 또다시 '음원 사재기'를 언급했다

2019-12-08 17:45

add remove print link

박경이 BTS 음원 사재기 수상소감에 대해 내놓은 답변
박경, 라디오 '꿈꾸라' 진행 도중 BTS 음원 사재기 수상소감 언급

박경 인스타그램

그룹 '블락비' 박경이 '방탄소년단(BTS)' 진을 극찬했다.

지난 5일 박경은 MBC FM4U '박경의 꿈꾸는 라디오'에서 '방탄소년단' 진 음원 사재기 관련 수상 소감을 언급했다.

이날 박경은 "어제 (2019 MAMA) 시상식에서 '방탄소년단'이 굉장히 상을 많이 받았더라"며 "나도 시상식을 봤다"고 말문을 열었다.

진이 수상 소감에서 '음원 사재기'를 언급한 부분도 짚었다. 박경은 "멋진 수상 소감도 해주셨다"며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이후 BTS 'Make It Right'을 선곡했다.

앞서 지난 4일 일본 나고야돔에서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AMA)'가 열렸다. '방탄소년단'은 대상 4개를 포함, 주요 부분 시상에서 총 9관왕 영예를 안았다.

특히 진은 '올해의 노래' 수상 소감에서 음원 사재기 논란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그는 "부정적인 방법도 좋지만 조금 더 정직한 방법으로 음악을 만들면 어떻겠냐"고 밝혔다.

박경은 지난달 24일 자신의 트위터에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사재기 좀 하고 싶다"는 저격 글을 남긴 바 있다.

트위터
home 구하나 기자 hn9@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