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한 연예인 3명도...” 김건모 의혹에 대한 새로운 내용이 전해졌다

2019-12-12 18:20

add remove print link

김용호 “김건모 관련 추가 제보 쏟아지고 있어”
지난 11일 김용호가 밝힌 '추가 제보'

전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 씨가 김건모 씨와 관련된 새로운 의혹을 제기했다. 

지난 11일 김용호 씨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김용호연예부장'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그는 '김건모 친한 연예인도... 추가 제보'라는 제목으로 폭로를 이어갔다. 

유튜브 '김용호연예부장'

김 씨는 김건모 씨에 대한 제보가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김건모 외에도 비슷한 케이스의 연예인들에 대한 제보를 받았다며 "내용을 들으면서 소름이 끼쳤다. 지금도 고민 중이다. 제가 이걸 모두 감당할 수 있을지..."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총 3명의 연예인인데, 공교롭게도 그들이 김건모 씨와 다 인연이 있다. 친하다"며 "이거 다 폭로하면 측근들 다 초토화될 것 같다"고 주장했다. 

김 씨는 구체적인 내용은 한국에 가서 직접 제보자와 이야기를 나눈 뒤 폭로하겠다고 예고했다. 

이하 SBS '미운 우리 새끼'

이밖에 김 씨는 "가요계 관계자들이 김건모 씨를 상당히 부정적으로 평가하고 있었기 때문에 '터질 게 터졌다'는 냉정한 반응"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성폭행, 폭행 관련 폭로를 터뜨린 상황에서 일각에서는 아직도 김건모를 옹호하고 있다는 게 놀랍다"라며 "저도 들은 게 많고, 김건모 씨를 아는 사람이라면 절대 옹호하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씨는 E채널 '용감한 기자들' 특정 회차를 언급하며 "뻔하지 않냐. 지금 사건과 관련이 있으니까 계속해서 부각되지 않겠냐"고 반문하기도 했다.

유튜브, '김용호연예부장'
home 윤희정 기자 needjung@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