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 차이 많이 나니 헤어져!” 참고 참다가 분노의 일침 날린 정준

2019-12-19 10:20

add remove print link

'연애의 맛'에 출연해 실제 커플로 이어진 정준♥김유지
연인 김유지와 13살 나이 차이 나는 배우 정준

정준 인스타그램

배우 정준(40) 씨가 연인 김유지(27) 씨와 두 사람 나이 차이를 문제 삼는 사람들에게 일침을 날렸다.

지난 18일 정준 씨는 인스타그램에 김유지 씨와 함께 찍은 사진과 함께 장문의 글을 올렸다.

정준 씨는 "진심이 안 통하는 세상… 사랑에 나이가 포함되어야 하는?"이라며 "사랑하려면 3살 차이 이상이면 안 됩니다! 이렇게 말해야 되는? 휴…"라고 운을 뗐다.

정 씨는 "사랑한다고 이야기해도 그 사랑이 왜곡되어 서로 이용한다고 말하는 세상이 참 가슴 아프다"고 말했다.

그는 "방송은 2시간 우리 이야기는 30분… 일주일에 5일을 만나 서로의 감정을 이야기하고 나누는 우리를 30분에 다 담아야 한다면 그걸로 우리를 다 알 수 있을까?"라고 했다.

정준 씨는 "여유 시간이 생겨 '어디 갈까'라고 물어봤을 때 '오빠랑 같이 선교 가고 싶다'고 한 유지를 어떻게 다 알 수 있을까?"라며 "그러면서 왜 전부 아는 것처럼 이야기할까?"라고 말했다.

그는 "많이 부족하고 서투른 우리지만 거짓되게 포장하진 않는다"라며 "우리를 응원해주신 분들 응원을 나누면서 순수하고 이쁘게 만나겠다"고 덧붙였다.

정준 씨는 김유지 씨와 13살 나이 차이가 난다. 일부 네티즌들이 "나이 차이가 많이 난다"는 부정적인 댓글을 남기자 이를 지켜보던 정준 씨가 일침을 가한 것으로 보인다.

두 사람은 '연애의 맛'에 출연해 실제 커플로 이어져 지난 11월 18일 열애를 인정했다.

정준·김유지 커플의 마지막 모습이 담긴 '연애의 맛 시즌 3'는 1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진심이 안 통하는 세상... 사랑에 나이가....포함이 되어야 하는? 사랑할려면 3살차이 이상이면 안됩니다! 이렇게 말해야 되는?? 휴.... 사랑한다 이야기 해도 그 사랑이 왜곡이 되어 서로 이용한다고 말하는 세상....참...가슴이 아프다. 방송은 2시간 우리 이야기는 30분...일주일에 5일을 만나 서로의 감정을 이야기하고 나누는...우리를 30분에 다 담아야 한다면...그걸로 우리를 다 알수 있을까요? 여유 시간이 생겨 어디갈까 라고 물어 봤을때 오빠랑 같이 선교가고 싶다고 한 유지를...어떻게 다 알수 있을까요? 그러면서 왜 전부 아는것 처럼 이야기 할까요? 많이 부족하고 서투른 우리지만....거짓되게 포장하진 않아요... 그러니 제가 처음에 올렸던 글 처럼...순수하게 같이 연애 해여...이 글이 응원해주신 분들께 오해 없으면 합니다 그리고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그 응원 나누면서 순수하고 이쁘게 만나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연애의맛3 #다음나눔은? #유지야뭐할래? ㅎㅎㅎㅎ#빵지빵준

Jung Jun(@m223740)님의 공유 게시물님,

home 유주희 기자 uujuhee@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