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8일)까지 인스타로 '의미심장'한 글 주고받은 안재현과 구혜선

2020-01-09 22:50

add remove print link

안재현 “너 스스로나 사랑해”
구혜선 “관종이에요. 사랑해줘요”

배우 구혜선 씨와 안재현 씨가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지난 7일 새벽 안재현 씨는 올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 곡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 가사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뉴스1

안재현 씨는 사진과 함께 "잘 자"라는 글을 올렸다. 그가 캡처한 부분 가사에는 "내 일이 너무 바빠서 제대로 상황을 보지 못했어. 하지만 이제 알아, 난 너 없이 혼자 자는 게 더 나아. 네 모습이 그렇게 좋으면 그냥 가서 너 스스로나 사랑해" 등 내용이 담겼다.

또 "우리 엄마는 싫어하는 사람이 없는데, 네가 싫다고 한다", "네 모습이 그렇게 좋으면 너 자신이나 사랑하라"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는 점에서 구혜선을 겨냥한 것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왔다.

안재현 인스타그램

이후 구혜선 씨가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관종이예요. 사랑해줘요"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하면서 안재현 씨 게시물이 재조명 받고있다.

누리꾼들은 서로 의미심장한 글을 올리며 현재 상태를 표현 한 것이 아니냐고 추측했다.

구혜선 인스타그램

한편 안재현은 구혜선을 상대로 지난해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소장을 접수했고, 해당 소장은 지난 18일 구혜선에게 송달됐다.

구혜선은 법률대리인을 통해 "혼인관계 파탄의 귀책사유는 안재현에게 있다고 판단돼 안재현을 상대로 이혼소송의 반소를 접수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home 김현덕 기자 khd9987@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