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중 찐키스' 여성 BJ가 떨리는 목소리로 충격적인 폭로를 내놨다

2020-01-20 16:17

add remove print link

박소은 “김인호 집에 여자 들어오더라”
“집 비번을 알고 있는데 여친 아니다?”

유튜브
BJ 박소은이 역시 BJ 김인호가 여자친구가 있음에도 자신에게 키스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그는 자신이 김인호에게 '공사'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박소은은 지난 18일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면서 김인호의 사생활을 폭로했다.

감정을 주체하지 못하는지 박소은의 목소리는 떨렸다. 그는 "(김인호와) 방송을 종료한 후 유튜브를 보고 이야기하고 있었다. 전화가 오는데 안 받더라. 그럴 수 있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도어락 소리가 나서 '뭐지?' 했는데 여자가 들어왔다. 말 다했다. 저는 ‘공사’를 당한 여캠 목록에 추가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소은은 김인호의 집에 들어온 여자가 김인호의 여자친구인지 아닌지는 모른다면서도 “여자가 들어오니까 (김인호가) 문을 닫고 나가서 (여자와) 이야기하더라. 난 택시를 불러서 나왔다"고 했다. 그는 집 비밀번호를 알고 있는데 여자친구가 아닐 수 있냐고 말했다.

앞서 박소은은 이달 초 김인호와 합동방송을 진행하다 진짜 키스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공식적으로 사귀는 사이는 물론이고 ‘썸’을 타는 사이도 아니었기 때문이다. 얼마 후 두 사람은 자신들의 유튜브 채널에 연애 형식을 담은 콘텐츠인 '우결' 영상을 업로드하며 연인 사이라는 점을 간접적으로 알렸다.

home 채석원 기자 jdtimes@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