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북구·스마트미디어 인재개발원, 인공지능교육 업무협약

2020-02-20 23:07

add remove print link

광주시 북구·스마트미디어 인재개발원, 인공지능교육 업무협약

 

광주 북구(청장 문인)와 스마트미디어 인재개발원(원장 차준섭)은 20일 북구청 2층 상황실에서 인공지능 인재양성과 지역일자리 창출 협력을 위한 인공지능 교육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문인 북구청장과 차준섭 스마트미디어 인재개발원장 등 참석자들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북구는 광주시의 인공지능 중심도시 전략에 발맞춰 이달부터 ‘인공지능을 가장 잘 아는 도시, 광주 북구’를 만들어가고자 ‘2020년 인공지능 도시 기반 구축계획’을 본격 추진한다.

이번 계획은 북구 첨단3지구에 조성될 ‘인공지능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사업’을 적극 지원하고 자치구에서 추진할 수 있는 조직 내·외부 사업 및 정책을 발굴해 인공지능 중심도시에 대한 가치와 분위기를 확산하고자 마련됐다.

이에 북구는 ▲인공지능 가치 분위기 확산 ▲인공지능 인재 양성 ▲인공지능 특화기업 지원 ▲인공지능 기반 행정혁신 등 4대 목표와 12개 과제를 중점 추진한다.

먼저 4차 산업혁명 현장체험, 주민참여형 AI 과학프로그램 운영 등 인공지능의 가치와 분위기를 조성하고 일자리사업과 연계한 코딩지도사 양성과 아동·청소년 대상 창의코딩 프로그램 운영 그리고 과기부의 ‘2020년 혁신성장 청년 인재 집중 양성’ 사업에 참여하는 등 인공지능 인재 양성에도 노력한다.

특히 취업예정자나 재직자를 대상으로 사물인터넷·빅데이터 등의 4차 산업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고 인공지능 관련 기업을 포함한 해외시장개척단 운영, 4차 산업 미니클러스터 확대를 통해 인공지능 특화기업을 지원한다.

또 스마트한 행정을 위한 드론·빅데이터 분야 전문 직원 양성, 인공지능 행정혁신 아이디어 공모, 인공지능 관련 시범사업 추진 등 인공지능 기반 혁신행정도 이어나간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2020년 인공지능 도시 기반 구축계획’이 북구가 인공지능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촉매제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선택과 집중의 전략으로 인공지능을 가장 잘 아는 북구, 4차 산업 선도 도시 북구를 만드는데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