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만히 있던 임보라가 보인 '격한 반응'…최측근이 쐐기 박았다

2020-06-08 18:40

add remove print link

스윙스와 '결별설'에 격한 반응 보인 임보라
결국 입 연 최측근 “맞는 것 같다”

이하 임보라 씨 인스타그램
이하 임보라 씨 인스타그램

스윙스, 임보라 커플 결별설에 휩싸인 가운데 임보라(24) 씨가 뜻밖의 반응을 보였다. 

OSEN은 8일 임보라 씨가 결별설을 언급하자 아무런 대답 없이 통화를 종료했다고 밝혔다. 

다만 두 사람 최측근은 "스윙스, 임보라 헤어진 게 맞는 것 같다. 원래 주변 연애에 대한 이야기를 자주 하는데, 최근 별다른 언급이 없었다"고 했다.

최측근은 이어 "임보라가 웹드라마 '만찢남녀'에 출연하게 되고, 스윙스도 음악 작업에 몰두하면서 바빠졌다. 스케줄 등으로 멀어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앞서 두 사람은 SNS, 유튜브 등에 관련 게시물을 모두 삭제하면서 결별설에 휩싸였다. 이와 관련 스윙스 소속사 저스트뮤직 측은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는 입장을 내놨다. 

두 사람은 이에 대한 아무런 답변도 내놓지 않은 채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다. 이에 더욱 의심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home 윤희정 기자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