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소에는…” 폭로된 '지민 숙소 사건'에 레드벨벳이 재조명 받는 이유

2020-07-05 15:50

add remove print link

AOA 지민 괴롭힘 가해에 따라 폭로된 '숙소' 사건
방송서 밝힌 레드벨벳 숙소 규율 재조명 받고있어

조이 인스타그램

그룹 'AOA' 불화설 논란이 인 가운데, 그룹 '레드벨벳'의 엄격한 숙소 규율이 재조명 받고있다. 

지난 1월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그룹 '레드벨벳' 멤버 조이가 출연해 '엄격한 팀 내 규율'을 공개했다.

이날 조이는 "서로의 사생활을 존중하기 위해"라며 "'숙소에 (레드벨벳) 멤버 외에 다른 사람이 오면 안 된다'는 규칙을 세웠다"고 밝혔다.

이어 "가족도 방문 전 멤버들의 허락을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 씨는 "누군가 '안 돼요'라고 하면 못 가느냐"라고 물었다. 조이는 "그러지는 않는데 제가 말 안 하고 막냇동생을 부른 적이 있다"면서 "그랬다가 (멤버들한테) 컴플레인 받은 적 있다"라고 말했다. 

KBS2 '해피투게더4'

조이에 따르면 멤버들은 조이가 규칙을 지키지 않은 데에 "미리 말하자. 이건 좀 아닌 거 같지 않아?"라고 주장했다. 이에 조이는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다. 

조이의 사연을 들은 유재석 씨는 "한 사람이 규칙을 안 지키면 너도나도 안 지키는 상황이 발생한다"고 정리했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이게 맞는 거다", "당연히 멤버 외 출입금지여야 한다. 저건 최소한의 룰이다. 사생활 공간인데 출입 자유로우면 누가 와서 사진 찍어가고 유출하는 사건도 있을 거다", "그 그룹과는 다르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지민 인스타그램

지난 4일 AOA 전 멤버였던 민아는 과거 지민이 숙소에 남성을 데리고 와 성관계를 했다고 폭로했다. 이어 "제가 바른길로 가기 위해서 그랬다니. 본인부터 바른길로 가라. 적어도 거짓말은 하지 말라"라고 말했다. 

“지민이 숙소에 남자 데리고 와서...” 폭로 이어간 민아 민아 “본인부터 바른길 가라”
위키트리 | 세상을 깨우는 재미진 목소리

앞서 AOA 멤버 지민이 민아를 지속적으로 괴롭혔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민아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괴롭힘 폭로'를 이어갔고 지민은 사과글을 게재한 뒤 공식입장을 통해 AOA 탈퇴와 연예 활동 중단 소식을 전했다.

KBS2 '해피투게더4'
home 최정윤 기자 ich@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