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은 아니라고 했는데…라비 측이 '열애설' 판을 뒤집었다

2020-12-27 15:31

add remove print link

그루블린 측 관계자가 전한 말
“두 사람이 만나고 있는 게 맞다”

가수 태연 측이 라비와의 열애설을 부정한 가운데 이를 뒤집는 관계자 말이 전해졌다.

태연 인스타그램

27일 조이뉴스24는 라비 소속사 그루블린 측 관계자 말을 빌려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그루블린 측 관계자는 "두 사람이 만나고 있는 게 맞다. 예쁘게 잘 만날 수 있도록 추측성 허위 기사는 자제해달라"고 전했다.

열애설에 대해 태연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라비는 곡 작업을 함께하는 좋은 선후배 사이일 뿐, 열애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라비 측 "라비, 태연과 열애 맞다" 을 보도한 본지기사를 공식 부인한 가운데 "두 사람이 만나고 있는 게 맞다. 예쁘게
inews24

한편, 조이뉴스24는 이날 오전 소녀시대 태연과 가수 라비의 크리스마스 데이트 장면을 포착했다고 보도했다.

태연과 라비 측근은 조이뉴스24에 "두 사람은 1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친분을 맺었다. 가요계 선후배 사이로 지내오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고 1년째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고 전했다.

[단독] 소녀시대 태연♥라비 1년째 목하 열애 중 됐다.크리스마스 데이트를 즐기는 소녀시대 태연과 라비 [사진 = 이예지 객원기자]
inews24

home 김용찬 기자 grey2@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