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대놓고 해서 어이가…" 유명 걸그룹 멤버, 오늘(28일) 심각한 논란 터졌다

2020-12-28 21:31

add remove print link

해명도 없이 삭제했지만 이미 퍼져
걸그룹 멤버, 법률 위반 의혹 제기돼

유명 걸그룹 멤버가 불법 행위를 저질렀다는 폭로가 나왔다.

28일 유튜버 정배우(정용재)는 그룹 달샤벳 멤버 세리(박미연)를 저격했다. 그가 의료법을 위반했다는 것이다. 정배우는 "너무 대놓고 해서 어이가 없을 지경"이라고 말했다.

왼쪽부터 세리, 달샤벳 전 멤버 지율 / 세리 인스타그램

정배우가 문제 삼은 건 세리가 지난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린 영상이다. 세리는 서울의 한 성형외과 의사와 나란히 앉아 특정 시술에 관해 얘기를 나눴다. 정배우는 해당 영상 캡처본, 세리와 의사가 나눈 대화 중 일부를 공개했다.

이하 유튜브 '정배우 : 사건사고이슈'
의료법 56조에 따르면 특정 의료 행위를 보여주는 광고는 불법이다. 더욱이 안 아프다는 등 어떤 시술에 관해 홍보성 발언을 하면 안된다. 하지만 영상에서 세리는 직접 시술을 받으면서 통증이 없다는 식의 표현까지 했다.

의료법 89조에서는 체험 형식의 의료 광고를 절대 불허하고 있다. 위반 시 1년 이하 징역 또는 10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이하 세리 인스타그램
정배우는 "세리는 누가봐도 명백히 불법을 저질렀다"라고 주장했다. 논란이 된 영상에서 세리와 의사는 "세리 씨를 위해 만들었던 '샤벳 주사' 있었죠? 이번에 새로 만든 것도 있어요", "이미 소문 듣고 왔어요" 등의 말을 주고받았다.

세리 유튜브 채널에선 갑자기 해당 영상이 삭제됐다. 하지만 다른 영상 댓글 창엔 정배우 폭로를 언급하는 댓글이 달리기 시작했다.

유튜브 댓글 창
이하 세리 인스타그램

세리 유튜브 채널 구독자는 약 2만 9000명이다. 조회 수도 보통 3000회 정도로 적은 편이다. 반대로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14만 2000명에 게시물 한 개당 수천 개의 '좋아요'가 붙어 영향력이 높은 편에 속한다.

유튜브 '정배우 : 사건사고이슈'
home 김민정 기자 wikikmj@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