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은 사랑 부탁…" 박유천, '유튜브' 시작하자 싸늘한 반응 폭주했다 (영상)

2021-01-21 10:54

add remove print link

유튜브 채널 개설과 함께 영상 올린 박유천
소식 접한 네티즌들에게 냉담한 반응 이어져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갑자기 영상 하나를 올렸다.

박유천은 지난 20일 SNS를 통해 "공식 유튜브 채널 ‘리씨엘로’(Recielo)를 새롭게 오픈했다"며 "앞으로 유튜브를 통해 저의 소식 전해드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하 유튜브 "Recielo"
이하 유튜브 'Recielo'

실제로 이날 해당 유튜브 채널에는 '박유천 YouTube 시작'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공개된 영상 속 박유천은 “제가 드디어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다. 오랜만에 유튜브에서 여러분을 뵐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여러분들을 위해서 평상시 일상생활 등 다양한 모습을 보여 드릴 테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며 “여러분을 자주 찾아뵐 수 있는 기회가 이걸로 인해 더 생겼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그러나 해당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의 반응은 냉담했다.

네티즌들은 "굉장한 멘탈이다", "진짜 내가 다 창피해", "진짜 뻔뻔하게 열심히네", "돈벌이 공간이겠지", "추잡스럽다", "ㅋㅋㅋ참 다른 의미로 대단함" 등 반응을 보였다.

뉴스 1
뉴스 1

박유천은 2019년 마약 투약 혐의로 징역 10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당시 박유천은 마약 혐의가 사실로 드러날 경우 연예계를 은퇴하겠다고 선언했으나 자신의 말을 번복하고 일본과 태국 등에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유튜브, 'Recielo'
home 이재윤 기자 jaeyu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