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대박이다…” 영화 '승리호', 속편으로 돌아온다

2021-02-24 17:15

add remove print link

영화 '승리호' 후속편 제작 논의
중국 개봉도 준비하고 있어

SF 영화 '승리호'가 속편 제작을 준비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영화 "승리호" 공식 포스터 / 이하 메리크리스마스
영화 '승리호' 공식 포스터 / 이하 메리크리스마스

오마이뉴스는 24일 '승리호' 제작사가 속편과 관련해 몇몇 배우들과 논의 중이라고 보도했다. 

'승리호' 중국 극장 개봉한다, 속편 제작에도 박차 [단독] 중국 반응 긍정적, 5년간 이어진 한한령 풀 첫 한국영화 될까
오마이스타

보도에 따르면 '승리호' 관계자는 "구체적인 내용을 말할 단계는 아니지만 속편을 준비하고 있다. 중국 개봉 또한 추진 중이다"라고 밝혔다. 

'승리호’는 ‘늑대소년’ 조성희 감독이 10년 동안 구상하고 준비해온 한국 최초의 우주 배경 SF 영화다. 2092년 우주 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린다.

당초 지난해 여름 개봉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넷플릭스를 통해 지난 9일 공개했다.

현재 '승리호'는 공개 하루 만에 넷플릭스 영화 스트리밍 1위에 오르는 등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오늘(5일) 넷플릭스서 최초 공개된 영화 ‘승리호’, 역대급 전문가 별점이 떴네요” 5일 넷플릭스에서 최초 공개된 영화 '승리호'
위키트리 | 세상을 깨우는 재미진 목소리

영화 "승리호" 공식 스틸컷
영화 '승리호' 공식 스틸컷
넷플릭스
넷플릭스
home 이범희 기자 heebe904@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