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과 비교당해서 기분 안 좋았다는 후배 선수가 이런 말을 남겼습니다

2021-02-28 08:17

add remove print link

지난해 KOVO컵 결승서 김연경 누르며 팀 우승과 MVP 수상한 강소휘
당시 인터뷰서 “기분 나빴다. 연경 언니는 진짜 세계 최고의 선수인데”

home 방정훈 기자 bluemoo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