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거 난데??” 20대 화법 복붙한 SNL 코리아 인턴 기자, 네티즌 반응 폭발했다 (영상)

2021-09-14 08:29

add remove print link

지난 11일 방송된 'SNL 코리아'
'위클리 업데이트'라는 코너에 등장한 인턴 기자

이하 유튜브 "쿠팡플레이 Coupang Play"
이하 유튜브 '쿠팡플레이 Coupang Play'
'SNL 코리아'의 뉴스 코너에 인턴 기자로 등장하는 주현영의 말투가 화제다.

지난 11일 방송된 쿠팡 플레이 오리지널 코미디쇼 'SNL 코리아'에는 '위클리 업데이트'라는 코너가 진행됐다.

해당 코너에는 20대 사회 초년생인 주현영 인턴 기자가 출연해 엄청난 연기를 선보였다. 그는 20대 사회 초년생의 말투와 표정, 행동 등 모두가 공감할 만한 다양한 특징을 묘사했다.

특히 안영미 앵커가 날카로운 지적을 하자 주 인턴 기자가 어쩔 줄 몰라 하며 당황해하는 표정이 하이라이트였다. 이후 주 인턴기자는 눈물을 머금고 "말하고 싶지 않다"며 카메라 앵글을 박차고 나왔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진짜 디테일 미쳤다", "연기 왜 이렇게 잘해", "회사 신입이 PT 처음 할 때 그 느낌", "목소리 떨리는 건 도대체 어떻게 연기하는 거죠? 대박이다"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유튜브, 쿠팡플레이 Coupang Play
home 허찬영 기자 chanyeong@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