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쓰는 분들, 이런 '문자' 받으면 해킹 당합니다”

2021-09-15 09:42

add remove print link

아이폰 해킹 취약점 발견
아이폰 유저들에게 발송되는 문자

아이폰 보안에 취약점이 발견된 가운데 아이폰 유저들에게 수상한 문자가 보내지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뉴스1
뉴스1

지난 14일 온라인 커뮤니티 더쿠에는 '요즘 아이폰 유저한테만 발송된다는 문자'라는 글이 올라왔다.

더쿠
더쿠

해당 글을 작성한 네티즌이 올린 문자에는 '채용 온라인 아르바이트, 요건 22세 이상, 하루 30분 일하기, 급여 10~30만 원, 관심 있으신 분들은 카카오톡으로 연락 주세요'라는 내용이 담겼다.

해당 문자는 모두 163.com이라는 중국발 이메일로 만들어진 계정으로 추정됐다. 해당 글을 본 다른 네티즌들도 "나도 받았다", "스미싱 문자 같아서 바로 신고했다", "해킹 당할까 봐 무섭다"며 댓글을 남겼다.

한편 문자 이슈 외에도 보안 전문 포털 'TheCyberSecHub' 측은 지난 15일 "애플에서 해커들이 어떠한 조치 없이 아이폰 및 다른 기기들을 직접 감염시킬 수 있는 보안 취약점을 해결하기 위해 긴급 소프트웨어 패치를 출시했다. 소위 '제로클릭' 공격이 적발되어 분석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라며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권장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셔터스톡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셔터스톡
home 심수현 기자 ssh6650@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