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김종국, 드디어 서로를 향한 마음 인정했다 (사진)

2021-10-11 13:35

add remove print link

송지효 “김종국 이상형 인정, 설렌다”
김종국 “송지효 요즘 왜 귀여워졌냐”

'런닝맨'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 가수 김종국과 배우 송지효가 서로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은 '품격있는 양식로드'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멤버들은 시청자들에게 제보받은 인정하기 힘든 질문을 인정하면 이기는 미션에 나섰다.

이하 SBS "런닝맨" 방송 캡처
이하 SBS '런닝맨' 방송 캡처

'런닝맨' 공식 러브라인이 된 김종국과 송지효에 대한 질문이 쏟아졌다. 김종국은 '나는 진짜로 송지효가 귀여워 죽을 것 같다'라는 질문에 "인정한다. '롤린' 때 나 진짜 깜짝 놀랐다. 요즘 왜 귀여워졌냐"고 답했다.

송지효에게는 '내 이상형은 김종국이고, 실제로 김종국에게 진심으로 설레고 있다'라는 질문이 들어왔다. 송지효는 "인정한다"고 대답해 눈길을 끌었다. 송지효 말에 김종국은 "어떤 면에 설렜냐"고 계속 물어보면서 큰 관심을 보였다.

송지효는 "듬직하고 잘 챙겨주고 밥도 잘 먹고, 집안일도 잘한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김종국은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으며 "왜 설레? 어디가 설레?"라고 또다시 물었고 유재석은 "더 듣고 싶으면 전화해라"라고 말했다.

김종국을 빤히 보던 송지효는 "그건 내가 이따 전화할게"라고 너스레를 떨어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설레게 만들었다.

SBS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home 김하연 기자 1535cm@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