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알바생이 가장 일하고 싶은 곳' 3위 투썸, 2위 교보문고, 1위는 바로…

2021-10-21 17:51

add remove print link

상위 50개 브랜드 대상
가장 일하고 싶은 곳은 'CGV'

20·30대 아르바이트생이 가장 일하고 싶어 하는 기업은 영화관 'CGV'인 것으로 조사됐다.

CGV 매장. /뉴스1
CGV 매장. /뉴스1

19일 아르바이트 플랫폼 알바몬이 20·30대 남녀 아르바이트생 1466명을 대상으로 일하고 싶은 브랜드를 조사한 결과, CGV가 25.5%의 응답률(복수응답)로 1위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는 외식과 여가, 유통 등 각 분야에서 아르바이트 공고 수가 가장 많은 상위 50개 브랜드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투썸플레이스 대방역점(좌), 교보문고 인천점. /투썸플레이스, 교보문고
투썸플레이스 대방역점(좌), 교보문고 인천점. /투썸플레이스, 교보문고

CGV 다음으로는 교보문고가 19%로 2위에 올랐다. 이어 투썸플레이스(12.4%) GS25(10.5%), 롯데시네마(9.9%)가 각각 3~5위를 차지했다.

남성과 여성 응답자의 선호 1·2위 브랜드는 CGV와 교보문고로 같았지만, 3위부터는 달랐다.

남성들의 선호 기업 3위는 GS25(13.1%), 4위 나이키(10.6%), 5위 CU(10.3%) 순이었으며 여성들은 3위 투썸플레이스(14.5%), 4위 롯데월드(10.7%), 5위 올리브영(10.2%)이었다.

알바생이 뽑은 최고의 브랜드 아르바이트. /알바몬 제공
알바생이 뽑은 최고의 브랜드 아르바이트. /알바몬 제공

해당 브랜드에서 일하고 싶은 이유로는 '평소 좋아하는 브랜드이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57.9%로 가장 많았다.

그다음으로 △일이 재미있을 것 같아서(34.1%) △여러 복지제도가 있을 것 같아서(24.6%) △일할 수 있는 매장이 많아서(23.3%) △급여 수준이 높아서(12.3%) 등으로 나타났다.

브랜드 알바의 장점으로는 전체의 41.9%가 '유니폼 지급'을 꼽았고, 단점으로는 '너무 많은 손님(48.0%)'이라고 답했다.

home 방정훈 기자 bluemoo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