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체육회 우슈 실업팀, 정다재 선수 금메달 획득

2021-11-30 16:25

add remove print link

제25회 전국학생우슈선수권대회 겸 제4회 전국종별우슈선수권대회

경북 포항시체육회 우슈팀. 사진왼쪽부터 김경환(-75kg), 배진범(-65kg), 이준호 감동, 홍민준(-60kg), 정다재(-70kg), 김성현(-75kg) 선수/ 포항시체육회 제공

 경북 포항시체육회(회장 나주영. 제일테크노스 대표이사) 우슈팀(감독 이준호)이 전국대회에서 각종 메달을 수상하면서 새로운 우슈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포항시체육회에 따르면 지난 27~29일 충청북도 보은군 국민체육센터에서 개최된  '제25회 전국학생우슈선수권대회 겸 제4회 전국종별우슈선수권대회' 에서 산타종목에 출전한 정다재(-70kg) 선수가 금메달을, 김성현(-75kg)・홍민준(-60kg) 선수가 각각 동메달을 차지했다. 

 올해 마지막으로 개최된 이번 대회는 각 체급별 토너먼트로 진행된 가운데 -70kg급에서 정다재 선수는 결승전에서 경주시청(권대화)을 2대0으로 누르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또, 김성현 선수는 경주시청(장세영))에 패하며, 동메달에 그쳤고 홍민준 선수는 충북개발공사(변성지)에 부상으로 기권패하며 동메달에 머물렀다.

 여기에 영일만스포츠클럽 전문선수 육성반 김형주(B고등부・+85kg) 금메달을, 이재준(고등부A・-60kg)・정재윤(중등부・-64kg)・권영관(B고등부・-65kg)・이도건(고등부B・-60kg) 선수가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우슈 정다재(-70kg) 선수 경기모습 / 포항시체육회 제공
우슈 정다재(-70kg) 선수 경기모습 / 포항시체육회 제공

 특히, 우슈 실업팀을 지도하고 있는 이준호 감독과 영일만스포츠클럽 전문선수육성반 김준열 지도자는  "힘든 환경속에서도 우리 선수들이 열심히 훈련한 결과의 큰 보람을 느낄 수 있게 되었다"며,  "더욱더 노력하는 모습으로 좋은 성적을 거둬 포항시민의 성원에 보답과 우슈 종목의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강덕 시장은  "이전 대회에 이어 우수한 성적을 달성한 우리 선수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선수들의 우승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포항시민의 긍지와 포항의 저력을 전국에 알리는 계기가 되어 기쁘다" 고 말했다. 

 나주영 포항시체육회 회장은  ″투혼을 발휘해 좋은 성적을 거둔 우리 선수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전문체육 선수 육성 및 생활체육 동호인 활성화를 통해 스포츠 복지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포항시우슈협회(회장 김진구) 관계자는  "포항시와 포항시체육회가 우슈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해주고 있는 점에 감사의 뜻" 을 전하며,   "전문선수 육성과 꿈나무선수 발굴에 더욱 노력 할 것’" 이라고 덧붙였다.

home 황태진 기자 tjhwang@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