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정, 김유정이 물에 동시에 빠진다면?”…MC 신동엽 질문에 안효섭이 남긴 말

2022-01-01 15:44

add remove print link

‘2021 SBS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 수상한 안효섭-김유정
짓궂은 질문에 센스 있는 반응 보여준 안효섭-김유정-김세정

“김세정과 김유정이 물에 동시에 빠진다면…?” 

해당 질문을 받은 배우 안효섭에게 이후 유쾌한 상황이 펼쳐져 눈길을 끌었다.  

(왼쪽부터) 김세정, 안효섭, 김유정 / 이하 SBS "2021 SBS 연기대상"
(왼쪽부터) 김세정, 안효섭, 김유정 / 이하 SBS '2021 SBS 연기대상'

지난달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는‘2021 SBS 연기대상’이 열렸다. 베스트 커플상 시상은 SBS 새 드라마 ‘사내맞선’ 주연 배우인 안효섭과 김세정이 함께 했다.

이날 안효섭과 김유정은 드라마 ‘홍천기’로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했다. 시상하러 나온 안효섭은 ‘사내맞선’ 상대역인 김세정 앞에서 과거 ‘홍천기’ 파트너였던 김유정과 커플상을 받는 애매한 상황에 놓였다. 

안효섭, 김유정 수상소감이 끝나고 MC 신동엽은 “두 사람을 뒤에서 바라보면서 어떤 생각이 들었냐”고 장난 섞인 말투로 김세정에게 질문했다. 그러자 김세정은 “올해는 두 분이지만 내년에는 우리(안효섭과 김세정)지 않을까 그렇게 생각한다”고 웃으며 말했다. 

이에 안효섭은 “두 분 다 너무 훌륭한 프로라고 생각한다. 민망한 상황을 연출해준 SBS 관계자 여러분 감사하다. 덕분에 재밌게 수상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지켜보던 신동엽은 “식상하지만 제작진이 이런 질문을 주더라. 세정 씨와 유정 씨가 물에 빠지면 누구를 구하겠냐”고 안효섭에게 물었다. 

예기치 못한 질문에 안효섭은 “저는 멀리서! 두 분을 응원하겠습니다! 에너지 넘치게…”라며 센스 있는 답변을 남겨 이목을 끌었다. 그러자 옆에 있던 김유정이 김세정을 바라보며 “(그냥) 저희 둘이 손잡고 빠져나오는 걸로…!”라고 정리해 폭소를 안겼다. 이에 김세정은 “좋다, 좋다”며 김유정에게 활짝 웃으며 화답했다. 

한편 안효섭, 김세정 주연 SBS 새 드라마 ‘사내맞선’은 2월 첫 방송한다.

home 권미정 기자 undecided@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