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생활 논란 완전 끝난 김선호, 팬들 기뻐할 소식 전해졌다

2022-01-24 09:02

add remove print link

사생활 논란 극복한 김선호
김선호 팬카페에서 진행한 일

배우 김선호 팬들이 1000만 원과 500만 원 상당의 쌀을 기부했다.

김선호 인스타그램
김선호 인스타그램

지난 22일 김선호 공식 팬카페 ‘선호하다’는 동명아동복지센터에 1000만 원과 미마손소독제 100개, 상계 3, 4동 행정복지센터에 취약계층을 위한 500만 원 지원금과 500만 원 상당의 쌀을 기부했다.

‘선호하다’ 측은 “김선호의 선한 영향력을 이어 매년 기부를 해왔으며 아동과, 취약계층에 처한 분들이 추운 겨울 더 따뜻하게 지내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하 김선호 공식 팬카페 "선호하다"
이하 김선호 공식 팬카페 '선호하다'

tvN 드라마 '스타트업', '갯마을 차차차', KBS2 예능 '1박2일 시즌 4' 등을 통해 대세 배우로 거듭난 김선호는 지난해 10월 전 여자친구 A 씨의 사생활 폭로로 논란에 휩싸였다.

tvN "갯마을 차차차"
tvN '갯마을 차차차'

그러나 전 여자친구 A 씨와의 카톡 대화 내용 등이 보도되며 우호적인 여론이 형성됐다.

이후 김선호는 이같은 논란에도 한국갤럽이 뽑은 '2021년을 빛낸 탤런트' 1위에 올라 큰 관심을 모았다.

솔트엔터테인먼트
솔트엔터테인먼트

한편 김선호는 지난 3일 영화 '슬픈 열대' 첫 전체 대본 리딩 자리에 참석, 활동을 재개했다.

'슬픈 열대'는 영화 '신세계', '마녀' 등을 연출한 박훈정 감독의 신작으로, 한국인 아버지와 필리핀 국적 어머니를 둔 소년이 아버지를 찾아 한국에 왔다가 벌어지는 일을 그린 작품이다.

김선호는 극 중 소년의 조력자인 듯 방해자 같기도 한 미스터리한 인물 귀공자를 연기한다.

home 심수현 기자 ssh6650@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