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정도면 쉬어야...” 6개월 만에 무대 선 트와이스 정연, 걱정 쏟아졌다 (+영상)

2022-02-17 17:33

add remove print link

건강 문제로 활동 중단했던 트와이스 정연
월드투어 무대서 어두운 안색으로 팬들 걱정 사

약 6개월 만에 콘서트 무대에 선 트와이스 멤버 정연 모습에 팬들 걱정이 쏟아졌다.

정연은 지난 16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린 트와이스 월드 투어(TWICE 4TH WORLD TOUR) 공연에 참석했다. 

이날 트와이스는 오랜만에 정연까지 9명 완전체로 무대에 올라 팬들을 열광하게 했다. 하지만 정연은 공연 도중 다소 어두워 보이는 안색으로 팬들의 걱정을 샀다. 정연은 열심히 공연에 임하면서도 아직 목 디스크가 회복되지 않은 듯 과격한 춤 동작은 피했다. 

이하 온라인 커뮤니티
이하 온라인 커뮤니티

같은 날 SNS와 다수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트와이스 정연의 공연 사진이 올라와 이목을 끌었다. 

사진을 올린 커뮤니티 이용자는 "몸이 안 좋아서 갑상선 때문에 부었다는 얘기가 있는데 그래도 나와서 활동하는 게 대단하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완치될 때까지 푹 쉬지. 저러다 건강 더 나빠지면 어쩌냐", "아픈데 공연 뛰네...", "저 정도면 쉬어야 하는 거 아니냐", "아픈데 공연을 하다니. 좀 쉬게 하지", "무리되지 않는 선에서 활동하고 꼭 완쾌되면 좋겠다. 너무 예쁘고 반갑다", "한창 활동 많이 할 시기인데 몸이 안 좋아서 안타깝다", "그래도 진짜 대단하다. 자기 일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아름답다", "너무 안쓰럽다. 본인이 제일 힘들 듯", "진짜 예쁜 거 어디 안 간다" 등 걱정 섞인 응원을 남겼다.

온라인 커뮤니티 개드립
온라인 커뮤니티 개드립

앞서 정연은 지난 2019년 6월 미니 9집 컴백을 앞두고 목 디스크로 활동을 중단했다. 이를 시작으로 같은 해 10월과 지난해 8월, 공황장애로 활동을 중단했다.

지난해 12월에는 건강상 이유로 2년 만에 열린 오프라인 콘서트에 불참했다. 당시 정연은 목 디스크 수술로 인한 스테로이드 부작용으로 이전과 사뭇 달라진 모습을 보여 팬들을 안타깝게 했다.

활동 중단 약 6개월 만에 복귀한 정연은 트와이스 멤버들과 함께 미국 오클랜드, 포트워스, 애틀랜타, 뉴욕에서 월드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트와이스 인스타그램
트와이스 인스타그램
유튜브, vikugi
home 윤희정 기자 hjyu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