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전부였던 천사가…” 구혜선, 너무나 가슴 아픈 소식 전했다 (영상)

2022-09-14 17:40

add remove print link

구혜선이 인스타그램에 알린 소식
반려견 감자, 한 달 전 세상 떠나

배우 겸 감독 구혜선이 오랜 시간 함께했던 반려견 감자를 떠나보냈다.

구혜선은 1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의 전부였던 천사 '감자'가 한 달 전에 하늘에 갔다"고 알렸다.

그는 "한 달 전 비가 아주 많이 내렸다. 모두 힘든 시기에 소식을 전달해 드리는 것이 죄송스러워 이제야 말씀드리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감자는 영원히 제 마음속에서 달릴 거고 또 영원할 것"이라며 "감자를 사랑해 주시고 예뻐해 주신 많은 분께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구혜선은 "감자 사랑해"라며 세상을 떠난 반려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구혜선과 감자 / 이하 구혜선 인스타그램 
구혜선과 감자 / 이하 구혜선 인스타그램 
감자 장례식
감자 장례식

이와 함께 구혜선은 여러 장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게시물에는 생전 감자의 행복했던 일상은 물론, 무지개다리를 떠난 뒤 감자의 모습까지 담겨 보는 이들의 마음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감자야 잘 가", "편히 쉬렴 감자야", "감자야 우리는 너를 사랑해", "언니 힘내세요" 등 다양한 댓글을 남겼다.

한편 감자는 구혜선과 함께 여러 방송에 출연했던 반려견으로, 팬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home 김하연 기자 1535cm@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