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미안했다”…권은비, 아이즈원 함께 활동했던 이채연에게 사과한 이유 (현장)

2022-10-12 17:18

add remove print link

12일 알려진 권은비-이채연 비하인드 스토리
권은비 “솔로 데뷔 이채연과 같은 날 앨범 발매, 미안했다”

가수 권은비가 아이즈원으로 함께 활동했던 이채연의 솔로 데뷔를 응원했다. 

12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권은비의 세 번째 미니 앨범 '리탈리티(Lethality)'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권은비 / 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권은비 / 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날 권은비와 과거 프로젝트 그룹 아이즈원으로 함께 활동했던 이채연이 첫 솔로 미니 1집 ‘HUSH RUSH(허시 러시)’를 발매하고 솔로 가수로 데뷔했다. 

이에 권은비는 “채연이 데뷔 앨범이기 때문에 스포트라이트를 확 받았으면 좋겠는데 제가 같이 나오는 바람에 미안한 마음이 있었다. 그래서 나의 앨범 발매 날짜가 떴을 때 채연이한테 전화해서 ‘내가 그러고 싶어서 그런 게 아닌데, 상황이 그렇게 됐다’고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랬더니 채연이가 ‘절대 아니다. 언니랑 같이 나와서 좋은 시너지가 있을 거다. 언니에게 배울 점이 많고 함께하기 때문에 힘이 날 것 같다’고 해주더라. 너무 고마웠다”며 “오늘도 카톡을 주고받으면서 채연이한테 ‘너무 떨리고 긴장되겠지만, 모든 무대를 다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보냈다. 나는 채연이랑 함께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덧붙였다.

권은비와 아이즈원으로 함께 활동했던 이채연 / 이채연 인스타그램
권은비와 아이즈원으로 함께 활동했던 이채연 / 이채연 인스타그램

또 다른 아이즈원 멤버 미야와키 사쿠라, 김채원이 속한 르세라핌도 같은 시기 활동한다. 이같은 이야기가 나오자 권은비는 “아이즈원 동생들이 열심히 활동하면서 다양한 무대를 하고 있는데 볼 때마다 뿌듯하다. 이번에 활동이 겹치는 친구들이 많은데, 대기실에서 만나서 이야기하면서 서로에게 응원이 되지 않을까. 활동하는 친구들 보면 너무 뿌듯하고 많이 성장한 것 같아서 언니로서 기쁘다”라며 아이즈원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권은비의 세 번째 미니 앨범 '리탈리티'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home 김하연 기자 1535cm@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