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서 숨진 채 발견된 70대…범인은 '만 10세 미만' 초등학생

2023-11-17 20:59

add remove print link

아파트 단지에서 숨진 채 발견된 70대 남성
초등생이 고층부에서 던진 돌멩이에 맞아 숨져

아파트 자료 사진 / 뉴스1
아파트 자료 사진 / 뉴스1

서울 노원구의 한 아파트에서 7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범인은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으로 밝혀졌다.

17일 서울 노원경찰서와 강북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30분쯤 서울 노원구 월계동의 한 아파트 단지 안에서 70대 남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조사 결과 A씨는 아파트 단지에서 주변을 걷던 중 10여 층 위인 고층부에서 떨어진 돌에 머리를 맞아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이 돌은 같은 아파트에 살던 초등학교 저학년 남자 어린이가 던진 것으로 조사됐다. 돌멩이는 성인 남성 주먹 크기로 파악됐다.

경찰은 돌을 던진 아이와 보호자를 대상으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다만 경찰 측은 돌을 던진 어린이가 만 10세 미만의 초등학생 저학년이기 때문에 만 10세 이상~14세 미만의 촉법소년조차 아니라고 전했다.

촉법소년은 소년사건으로 보호처분이 가능하지만, 만 10세 미만의 '범법소년'은 아직 어려서 아무런 법적 규제를 못 한다. 그렇기 때문에 당사자와 보호자를 훈계하는 방법 말고는 존재하지 않는다.

home 이설희 기자 seolhee2@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