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유럽 선수 최초... 손흥민, 토트넘 역대 14번째로 새로운 이정표 세웠다

2024-04-03 10:03

add remove print link

손흥민 '토트넘 400경기 클럽' 가입

한국 축구 간판 손흥민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명문 토트넘 홋스퍼에서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 바로 토트넘 소속 비유럽 선수 최초의 '400경기 클럽' 가입이다.

손흥민은 3일 오전 4시 15분 (현지 시각) 영국 런던의 런던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2023~2024 EPL 31라운드에서 선발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조별리그 대한민국과 태국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손흥민이 1대1 무승부로 경기를 마친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 뉴스1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조별리그 대한민국과 태국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손흥민이 1대1 무승부로 경기를 마친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 뉴스1

웨스트햄전은 손흥민이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치른 400번째 경기였다. 토트넘은 소셜미디어(SNS) 계정에 손흥민의 400경기 출전을 축하하며 주요 순간들을 담은 기념 애니메이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손흥민의 데뷔골이었던 2015년 카라바흐(아제브라비아전)전을 시작으로 EPL 데뷔골이었던 크리스털 팰리스전, 라이벌 첼시전 득점,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 개장 첫 골, 2023~24시즌 주장 선임 등의 순간이 담긴 앨범을 손흥민이 돌아보는 모습이 담겼다.

손흥민은 1882년 창단한 토트넘 역사를 통틀어 '400경기 클럽'에 가입한 14번째 선수다. 잉글랜드, 스코틀랜드, 북아일랜드 등 영국 국적이 아닌 선수 중엔 전 동료 위고 요리스(프랑스) 이후 두 번째이자 비유럽 선수로는 최초다.

토트넘에서 올린 손흥민 영상  / 트트넘 홋스퍼 SNS
토트넘에서 올린 손흥민 영상 / 트트넘 홋스퍼 SNS

이 부문 최고는 1969년부터 1986년까지 토트넘에서 활약한 스티브 페리맨(854경기)이다.

10년 이상 토트넘에 몸담은 센터백 게리 마버트(1982∼1998년)가 2위(611경기), 1960∼1970년대에 뛴 팻 제닝스(1964∼1977년·590경기)와 시릴 놀스(1964∼1975년)가 각각 3, 4위다.

한편 손흥민은 지난달 31일 루턴 타운과 30라운드에서 역전 결승골을 터뜨리며 토트넘 통산 160호골을 기록했다.

home 신아람 기자 aaa1212@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