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공립대학교총장협의회,“고등교육 발전 핵심은 재정지원과 자율성”

2024-06-14 06:10

add remove print link

전국국공립대학교총장협의회,“고등교육 발전 핵심은 재정지원과 자율성”

전국 국·공립대학교총장협의회(회장 정성택 전남대 총장)가 대한민국 고등교육 발전의 핵심은 정부 재정지원과 자율성이라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13일 제주에서 열린 2024년도 제2차 정기총회에서, 국공립대학교 총장들은 입학생 감소 등 대학 위기가 본격화됨에 따라, 혁신의 걸림돌이 되는 규제 완화가 절실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를 위해서는 중앙정부와의 끊임없는 소통이 중요하다는데 뜻을 함께했다. 고등교육 경쟁력은 어느 한 주체만의 노력으로는 이룰 수 없으며, 대학과 정부가 미래 교육을 향해 동반자적인 협력을 이어갈 때 성취될 수 있다는 것이다.

특히, 우수한 교육과 연구를 통해 세계 무대에서 활약할 미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서는 대학 재정지원이 확대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고등교육 재정지원은 10% 이내의 학생들만 대학을 가던 과거의 기준에 여전히 머물러 있다며, 90% 이상의 학생들이 대학을 가는 현재의 실정에 맞춰 고등교육 또한 필수교육이자 의무교육의 하나로 현실적인 재정지원이 이뤄져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 시대의 변화에 따라, 각 대학들도 혁신과 협력을 통해 미래를 선도하는 교육기관으로서 주도적인 역할을 해야 한다는 데 동감했다.

정성택 전국 국·공립대학교총장협의회장은 “거센 태풍 앞에 서로를 의지하며 이겨내는 자연의 지혜가 필요할 때다. 국공립대학들이 지혜를 모은다면, 당면한 대학의 위기에 대한 해법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전국 국·공립대학교 총장협의회는 전국 40개 국·공립대학교 총장들이 협력을 통해 고등교육의 발전과 대학혁신을 논의하는 협의기구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