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안전교육 추진현황 점검·마약근절 대책 논의

2024-06-21 20:59

add remove print link

21일 안전문화운동추진협의회 정기회의…유공자 표창 등 진행

마약류 자료사진  / 뉴스1
마약류 자료사진 / 뉴스1

세종시가 21일 시청 세종실에서 올해 상반기 안전문화운동추진협의회 정기회의를 열고 국민안전교육 현황을 점검했다.

안전문화운동추진협의회는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구성된 민관협력 기구로, 올해 첫 정기회의로 열린 이날 회의에는 곽영길 위원장과 조수창 시민안전실장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회의는 국민안전교육 추진 현황 점검에 이어 최근 사회적 문제로 떠오른 마약류에 대한 교육, 유공자 표창 수여 등이 진행됐다.

국민안전교육 현황 점검 결과 시민의 일상이 안전한 미래전략수도 세종을 목표로 추진되는 6대 분야, 53개 과제 중에서 46개 과제가 정상 추진 중이며 2개 과제는 완료, 5개 과제는 추진 예정으로 확인됐다.

이어서는 교육을 통해 최근 주택가 중심에서도 제조·유통하는 사례가 늘고 있는 마약류와 이를 이용한 범죄 동향을 살펴보고, 마약 근절을 위한 대책을 토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유공자 표창은 안전문화 조성 공로로 안전문화운동 추진협의회 공동위원장인 곽영길 충남도립대 교수와 김영미 세종시 시민안전교실 강사가 받았다.

곽영길 추진협의회 공동위원장은 “시민의 일상이 안전한 세종을 만들기 위해서는 민관이 함께 안전문화운동을 확산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앞으로 협의회 내실을 다져 시민참여 안전신고 활성화 등 안전문화 활동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home 양완영 기자 top0322@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