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헌 중구청장, 주민자율방역단 민관 합동방역 동참

2024-06-28 11:17

add remove print link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중구를

모기 등 위생 해충 활동이 활발한 여름철을 맞아, 김정헌 인천시 중구청장이 주민들과 함께 또다시 방역 현장에 발을 벗고 나섰다.

김정헌 중구청장
김정헌 중구청장

28일 인천 중구에 따르면, 김정헌 구청장은 지난 26일 신흥동 일원서 신흥동 주민자율방역단, 보건소 방역 담당자, 동 행정복지센터 직원 등 30여 명과 함께 취약지 방역 활동을 전개했다.

이번 행보는 주민자율방역단 단원들을 격려하고, 방역 현장을 직접 살핌으로써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현장 행정의 일환이다.

특히 김 구청장은 이번 신흥동에 앞서 지난 18일 운서동, 25일 영종1동을 찾아 민관 합동 방역에 동참한 바 있다.

김정헌 구청장은 이날 직접 휴대용 연무 방역기를 메고, 보건소 방역기동반, 주민자율방역단과 함께 공원, 주택가 골목, 하수구 등 동네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구석구석 연무 방역을 진행했다.

또한 오문영 신흥동 주민자율방역단장은 방역 장비 사용법과 방역 취약지 구역에 관해 설명하며 철저한 방역 활동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중구보건소는 자율방역단과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유지해 취약지를 중심으로 방역 활동을 지속 전개하고, 위탁 방역업체 수시 점검 등을 추진해 방역을 한층 더 강화, 모기·진드기 등 매개체 감염병 발생에 대비할 예정이다.

또한 빈 깡통 고인물 제거, 화분 밑 받침대 물 비우기 등 환경정비도 함께 추진해 모기 서식지 제거에 앞장설 방침이다.

이와 관련해 지난 24일에는 하절기 위탁방역업체의 야간 방역 활동 현장을 불시 점검, 방역 차량의 이동속도 및 적절한 분사량 등 안전하고 체계적인 방역이 이뤄지고 있음을 확인했다.

김정헌 구청장은 “올해 여름은 기온상승과 집중호우 등으로 모기 매개 감염병이나 수인성 감염병 발생 가능성이 크다”라며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중구를 위해 민관이 협력해 방역 취약지 방제 활동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home 이상열 기자 sylee@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