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시장, 석유공사 사장 만나 “동해 가스전 개발 적극 지원하겠다”

2024-06-28 15:25

add remove print link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 만나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사업 진행상황 공유
한국석유공사와 핫라인 구축해 적극 소통 및 원활한 사업 추진 적극 지원
이강덕 시장, “사업성 인정되면 지역 미래 신산업과 연계해 시너지 효과낼 것”

이강덕 포항시장이 28일 포항시청을 방문한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오른쪽)을 만나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사업과 관련한 진행 상황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이하 포항시
이강덕 포항시장이 28일 포항시청을 방문한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오른쪽)을 만나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사업과 관련한 진행 상황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이하 포항시

[포항=위키트리]이창형 기자=이강덕 포항시장이 28일 포항시청을 방문한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을 만나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사업과 관련한 진행 상황을 공유받고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면담은 6월 3일 윤석열 대통령이 국정브리핑을 통해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 석유와 가스매장 가능성이 높다는 물리탐사 결과를 발표한 이후 진행 상황과 향후 계획에 대해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강덕 포항시장이 28일 포항시청을 방문한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을 만나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사업과 관련한 진행 상황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이 28일 포항시청을 방문한 김동섭 한국석유공사 사장을 만나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사업과 관련한 진행 상황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날 이 시장은 김동섭 사장으로부터 동해 탐사 현황 등에 관한 설명을 들은 후 유망구조 도출 지역과 인접한 영일만항을 바탕으로 개발 사업의 첫 단추인 탐사 시추 계획부터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시 차원에서 적극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향후 사업성이 인정되면 석유·가스 생산 공급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포항’을 천연가스 자원기지로 육성하는 한편 포항시가 역점 추진하고 있는 신산업과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사업은 국가적 과제이자 에너지 자원 안보, 국가 경제 등 국익과 직결되는 중요한 사업인 만큼 모든 역량을 집중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포항시는 석유·가스 발굴 지원을 위해 산업부, 한국석유공사와 핫라인을 구축해 진행 상황에 대해 긴밀하게 소통하는 등 정부의 추진 방침에 따라 신속하게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home 이창형 기자 chang@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