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광산구, 7월부터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 신청 접수

2024-06-30 06:55

add remove print link

“마음건강 전문가가 돌봐드립니다”

광주시 광산구(구청장 박병규)는 7월부터 주민의 정신건강 증진 및 마음건강 돌봄을 위한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우울‧불안 등으로 고통받는 시민에게 심리상담 서비스를 제공해 마음건강을 챙기는 사업으로, 올해 첫 시행한다.

지원 대상은 △정신건강복지센터, 대학교상담센터, 청소년상담센터, 정신의료기관에서 상담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자 △국가 건강검진에서 중간 정도 이상의 우울함이 확인된 자 △자립준비청년 및 보호연장아동 등이다.

단 약물‧알코올중독, 중증 정신질환 등으로 정신건강의학과 진료가 우선적으로 필요한 경우는 제외된다.

서비스 신청은 구비서류를 갖춰 주민등록상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할 수 있다. 서비스 제공기관은 거주지와 상관없이 선택할 수 있다.

지원 대상자에게는 총 8회(회당 50분) 1:1 대면 심리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이용권(바우처)을 제공한다. 기준중위소득 따라 본인부담금을 납부하고 이용할 수 있다.

광산구보건소 관계자는 “정신적, 정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이 전문적인 심리상담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안내하고, 활발한 참여를 위해 관계기관‧단체와도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