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어 하나가 경북을 바꾼다...상주시, 예천군 최우수

2024-07-07 09:31

add remove print link

경북도, 2023년도 제안제도 운영 평가
차별화 된 제안 제도 추진으로 행정 서비스 품질 개선 돋보여

경북도는 5일 ‘2023년도 제안제도 운영 평가 우수 시군’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경북도
경북도는 5일 ‘2023년도 제안제도 운영 평가 우수 시군’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경북도

경북도는 5일 도청 다목적홀에서 ‘2023년도 제안제도 운영 평가 우수 시군’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

올해 14번째를 맞는 제안제도 운영 평가는 한 해 동안 제안제도 운영 실적, 특수시책 추진 실적, 자체 제안 공모실적, 기관장 관심도 등 평가 항목에 대한 서면 심사와 대면 평가로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제안을 도정에 반영하고,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발굴하는 데 이바지한 시군을 선정하는 제도다.

도는 지난해 제안제도 운영 우수 시군 8곳을 선정하고 시상했다. 최우수상의 영예는 상주시와 예천군, 우수상에는 구미시와 의성군, 장려상에는 경산시, 영천시, 봉화군, 고령군이 수상했다.

우수 시군으로 선정된 시군은 도민의 다양한 행정서비스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시군별 지역 실정에 맞는 차별화된 제안제도 운용을 추진했다.

시부 최우수상을 받은 상주시는 정책자문위원회 및 청년정책위원회를 운영해 정책 제안분야 전문성을 높이고, 미래상주 희망연구팀 운영으로 업무 자동화(RPA)를 구축해 일하는 방식을 개선하는 등 다양한 정책제안 활동을 지원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군부 최우수로 선정된 예천군은 신규 공무원들이 주축이 된 혁신 주니어보드를 운영해 예천 사랑 주민증 발급 제안 등 참신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주민 참여 포인트제 시행으로 정책 참여 기회를 높이고 생활 속 불편을 해소하는 데 크게 이바지했다.

김학홍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도민과 공무원의 참신한 제안 아이디어는 도정 발전의 새로운 원동력이며, 역동적으로 변화하고 발전하는 경상북도를 위해 제안 제도를 적극 활용하여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 운영이 될 수 있도록 힘써달라”면서 “채택되지 못한 제안이라도 다시 한번 관심 두고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home 이창형 기자 chang@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