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문화환경위, 위원장 이동업(포항), 부위원장 정경민(비례) 선출

2024-07-09 15:10

add remove print link

이동업 위원장 "도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위원회 역량을 집중하겠다" 포부

경상북도의회 제12대 후반기 문화환경위원회가 이동업 위원장(포항)과 정경민 부위원장(비례) 체제로 새롭게 구성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경북도의회
경상북도의회 제12대 후반기 문화환경위원회가 이동업 위원장(포항)과 정경민 부위원장(비례) 체제로 새롭게 구성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경북도의회

[경북=위키트리]이창형 기자=경상북도의회 제12대 후반기 문화환경위원회가 이동업 위원장(포항)과 정경민 부위원장(비례) 체제로 새롭게 구성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문화관광체육국, 기후환경국, 산림자원국을 소관하는 문화환경위원회는 경북의 문화예술, 관광, 환경, 산림 정책을 아우르는 핵심 상임위원회로 도정 발전에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동업 위원장은 제11대 전반기부터 문화환경위원회에서 활동해 왔다.

4번째 문화환경위원회 활동인 만큼 문화, 환경, 산림 분야에 대한 깊은 이해와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

이 위원장은 그간 하천살리기 운동 지원, 무형문화재 보유자 예우, 녹색제품 구매 촉진, 산림교육 활성화 등 다양한 조례를 발의하며 지역의 문화와 환경 발전에 기여해 왔다.

특히 산림환경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 산불 예방과 대응책 마련에 주력해 왔으며,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에 따른 수산물 안전 문제와 환경 검사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경상북도 보건환경연구원 동부지원의 포항 설치를 제안하는 등 시의적절한 정책을 제시해 왔다.

이 위원장은 "문화와 환경은 경북의 미래 경쟁력을 좌우할 핵심 분야"라며 "도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위원회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경민 부위원장은 문화예술 지원과 환경보건 등에 관심을 가져왔다.

문화소외계층 청소년 문화예술 활동 지원, 경북예술센터 설치 및 운영, 자연휴양림 운영 및 관리 개선, 환경보건 증진 등을 위한 조례를 대표 발의하며 문화예술의 저변 확대와 환경 보건 증진에 힘써왔다.

또한 APEC 정상회의 경주 유치를 위한 특별위원회 구성과 관광산업 도약을 위한 실질적 방안을 제안하는 등 지역 발전을 위한 다각도의 노력을 펼쳐왔다.

정 부위원장은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2023년 제3회 경상북도 산림환경대상 입법부문상과 2023년 제13회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우수의정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정 부위원장은 "경북의 풍부한 문화유산과 천혜의 자연환경은 우리의 자랑"이라며 "이를 보존하고 활용하여 경북을 세계적인 문화관광 중심지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도의회 제12대 문화환경위원회는 이동업(위원장, 포항), 정경민(부위원장, 비례), 김대진(안동), 김용현(구미), 박규탁(비례), 연규식(포항), 윤철남(영양), 이철식(경산), 이춘우(영천) 등 9명의 위원으로 구성되어 2026년 6월 30일까지 활동한다.

home 이창형 기자 chang@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