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서구,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전국최초 2년연속 2관왕

2024-07-09 16:54

add remove print link

종합대상 및 주민자치, 복지보건, 인재육성대상 수상 쾌거
서구형 통합돌봄 전국확산, 전국최초 가족돌봄청년수당 지원
천원국시‧맨발로 등 저예산 고효율 정책 호평…세큰대 서구도 주목

광주광역시 서구(구청장 김이강)가 지방자치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서구는 지방자치 분야의 가장 권위있는 상으로 알려진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에서 지난해 종합대상과 주민자치대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 복지보건, 인재육성대상을 휩쓸며 전국 최초로 ‘2년 연속 2관왕’의 기록을 세웠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9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킨텍스에서 열린 제29회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시상식에서 복지보건대상 및 인재육성대상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을 주관한 (사)한국공공자치연구원은 “광주 서구가 주민자치와 복지, 인재육성에 이르기까지 지방행정 전반에 걸쳐 앞서가는 혁신과 눈에 띄는 성과를 거두면서 지방자치의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서구는 보건복지분야에서 ‘서구형 스마트통합돌봄’으로 주목을 받았다. 어르신들이 살던 곳에서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전국 최초로 재택의료센터를 개소해 의료‧요양‧돌봄 연계 방문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는 2026년부터 지자체의 지역사회돌봄 책임이 의무화됨에 따라 전국으로 확대 시행될 예정이다. 서구는 또 전국 지자체 중 유일하게 고령자 스마트케어 서비스 구축사업에 선정되어 응급상황에서 선제적이고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이와 함께 전국 최초로 시행하고 있는 가족돌봄청년 수당 지원, 어르신 일자리 창출 및 우리밀 소비 촉진,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는 착한브랜드 천원국시와 저예산 고효율의 대표정책 도심 맨발로(路) 조성, 민‧관‧학 협력으로 이뤄낸 공유주차장 확대 등도 우수정책으로 꼽혔다.

서구는 인재육성분야에서도 지역 전체를 평생학습터로 활용하며 누구나 배우고 가르칠 수 있는 ‘세상에서 가장 큰 대학(세큰대)’을 운영해 주목을 받았다. 또한 기존의 관행과 습관에서 벗어나 발상의 전환과 창조적인 역량 강화를 돕는 공직자 교육 프로그램은 구정 전반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으며 신속‧정확‧친절한 행정으로 나타나고 있다.

앞서 서구는 지난해 구청장 직통 문자폰 ‘바로문자하랑께’를 통해 생활민원을 48시간 안에 해결하는 행정혁신을 이루고 18개 행정동을 4개 거점동과 연계동으로 나눠 협업시스템을 구축하고 동별로 각각의 정체성과 특성, 역사와 스토리를 담은 BI(Brand Identity)를 발굴해 주민참여사업을 활발하게 펼쳐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종합대상과 주민자치대상을 동시에 거머쥐었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선하고 가슴 따뜻한 사람들이 행복하고 성공하는 ‘착한도시 서구’는 혼자의 힘이 아니라 함께 할 때 실현 가능하다. 주민 생활 가까이에서 주민, 공무원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며 주민 삶의 질을 높여가는 데 총력을 기울인 결과가 값진 성과로 이어졌다”며 “우리 서구민들이 착한도시에 산다는 것 자체를 큰 자부심으로 여기고, 착한도시에 사는 우리 아이들이 행복한 꿈을 꿀 수 있도록 모두를 위한 ‘착한 정책’을 펼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