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교육청, 안정적 ‘학생맞춤통합지원’ 위한 컨설팅 실시

2024-07-11 21:02

add remove print link

기관별 협력 ‧ 소통 통해 학교 및 교육지원청 현장 안착 지원

전남도교육청(교육감 김대중)은 안정적인 학생맞춤통합지원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선도학교 12교, 시범교육지원청 3개 청(목포‧여수‧순천)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진행한다.

지난 9일 목포교육지원청 영재교육원에서 컨설턴트를 대상으로 ‘학생맞춤통합지원 컨설턴트 연수’가 진행되고 있다.
지난 9일 목포교육지원청 영재교육원에서 컨설턴트를 대상으로 ‘학생맞춤통합지원 컨설턴트 연수’가 진행되고 있다.

교육‧조직‧복지 분야별 2~3인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컨설팅단은 선도학교 세 차례, 시범교육지원청은 네 차례의 정기 컨설팅을 각각 실시한다. 또 대상 기관 및 현장의 요구에 따라 추가로 받을 수 있는 수시 컨설팅도 병행할 예정이다.

전남교육청은 앞으로 학생맞춤통합지원사업이 도내 전 학교에 안착할 수 있도록 기관별 맞춤형 최적의 모델을 만드는 데 중점을 둔다. 학교별 현황 진단, 관리자 및 실무자 면담 등 컨설팅 운영을 통해 체계적인 솔루션 방안을 제시해 나갈 예정이다.

이에 앞서 전라남도교육청은 지난 9일 목포교육지원청 영재교육원에서 컨설턴트를 대상으로 ‘학생맞춤통합지원 컨설턴트 연수’를 실시했다. 이날 연수에는 학생맞춤통합지원 분야의 전문가인 최웅 교수(아주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가 △ 학생맞춤통합지원 정책의 이해 △ 효율적인 컨설팅 사례 등을 설명하고, 전남교육청이 추진하고 있는 학생맞춤통합지원사업 방향성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도 가졌다.

강상철 안전복지과장은 “학생맞춤통합지원은 각 구성원의 협력적 소통을 통해, 학생 수요에 맞는 통합형 지원 체계를 갖추는 게 중요하며, 내실있는 컨설팅을 통해 이 사업이 학교, 교육지원청 현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