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노트르담 대성당에 화재 났는데...” 공현주가 급삭제한 인스타그램 게시물

    • • 배우 공현주 씨가 16일 인스타그램에 올린 내용
    • • 프랑스 여행 얘기를 하면서 공개한 사진 4장
    이하 공현주 씨 인스타그램

    지난 15일 오후(현지 시각) 프랑스 노트르담 대성당에 대형 화재가 발생했다. 이런 가운데 배우 공현주 씨가 "이제는 귀한 사진이 되었네요"라며 노트르담 대성당 관련 게시물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일부 SNS 이용자들이 부적절하다고 지적하자 공현주 씨는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공현주 씨는 16일 인스타그램에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촬영한 사진 4장을 올렸다. 그러면서 프랑스 여행 얘기를 적었다. 

    공현주 씨는 "얼마 전 경유하기 위해 잠시 들렀던 파리는 아직도 노란 조끼 시위로 몇몇 도로가 통제되고 수많은 경찰 병력이 곳곳에 있어 거리를 걷는 것조차 불안할 정도로 어수선했어요"라고 말했다.

    공현주 씨는 "우리나라 평화 시위와는 너무 대조적인 모습이었죠"라며 "이번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로 사람들을 더욱 분노하게 만드는 건 아닐지... 컴퓨터 속에 남아있던 아주아주 오래전에 찍은 이 작은 사진 파일이 이제는 귀한 사진이 되었네요"라고 말하기도 했다.

    공현주 씨가 공개한 사진은 화재가 발생하기 전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촬영한 사진이었다.  

    공현주 씨가 인스타그램에 올렸던 사진

     

     

     

    지난 15일 오후 6시 50분쯤 노트르담 대성당 첨탑 쪽에서 시커먼 연기와 함께 불길이 솟구쳤다. 현지 경찰은 즉각 대성당 주변 관광객과 시민들을 대피시켰고 소방대가 출동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프랑스 파리 상징이자 관광 명소인 노트르담 대성당이 불에 타자 전 세계 사람들은 안타까워했다. 

    불 타고 있는 노트르담 대성당 / 연합뉴스

    화재가 발생한 노트르담 대성당 / 독자 제공

    손기영 기자 mywank@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