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기내가 아수라장...” 하늘 날던 비행기서 승객이 찍은 엔진 고장 영상

    • • “탄 냄새와 연기가 퍼져 비행기 안이 아수라장이 됐다”
    • • 아무런 사고도 일어나지 않고 안전하게 착륙한 델타 항공 MD-88
    MD-88 / 델타 항공 공식 홈페이지

    승객을 싣고 하늘을 날던 비행기 엔진에서 이상이 생긴 과정이 영상에 담겼다.

    지난 8일 미국 애틀랜타에서 볼티모어로 이동하던 델타 항공 MD-88 항공기가 급히 방향을 돌렸다. 비행기는 아무런 사고도 일어나지 않고 안전하게 착륙했지만, 승객이 직접 찍은 영상이 SNS에 공개돼 당시 분위기를 짐작게 했다.

    유튜브 'ABC7 News Bay Area'

    이날 왼쪽 창가에 앉아있던 승객은 엔진의 스피너가 떨어진 채 뒹굴고 있는 영상을 트위터에 올렸다. 당시 엔진 회전축을 보호하는 마개가 떨어진 채 굉음을 내며 긁혔고, 연기와 탄 냄새가 퍼졌다. 쇠끼리 부딪치며 불꽃이 일어나기도 했다.

    이러한 사고에도 비행기에 탑승한 승객들은 승무원의 행동을 칭찬했다. 한 탑승자에 따르면 승무원들은 아수라장이 된 비행기 상황을 안심시키기 위해 애썼으며, 승객들이 자리를 지킬 수 있도록 유도했다. 


    델타 항공 측은 "손상된 부분을 점검해야 할 것"이라며 "불편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항공 컨설팅 전문 업체 대표 존 콕스(John Cox)는 "스피너가 빠져나간 것을 본 적이 없다. 매우 드문 경우"라며 "모든 비행기는 하나의 엔진으로도 움직이기 때문에 승객들이 위험하지는 않았다"라고 했다.

    델타 항공은 1986년 도입된 MD-88을 단계적으로 폐지할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현재 79대 운용 중인 MD-88은 올해 말까지 40대를 가동 중단한다.

    김유성 기자 farockim@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