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손님에게 욕설 뱉은 멕시카나, 결국 사과문 올려

    • • 지난 12일 온라인에서 화제였던 “너 이 XX년아” 논란
    • • 멕시카나, 13일 임직원 명의로 사과문 올려
    멕시카나 홈페이지 

    손님에게 "너 이 XX년아"라는 욕설을 해서 비판을 받은 멕시카나가 결국 사과했다.

    멕시카나는 13일 홈페이지에 임직원 명의로 사과문을 올렸다. "지난 8월 11일 발생한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고객님들게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밝혔다.

    이어 "해당 가맹점을 파악한 결과 전남 지역에 위치한 연향점으로 확인됐다. 멕시카나 본사는 해당 가맹점에 대해 패널티를 포함, 법적 조치까지 검토하고 있다"며 "가맹점 관리와 서비스 교육을 더 철저히 해서 이번과 같은 일이 다시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멕시카나는 가맹점으로부터 욕설을 들은 손님을 언급하며 "가맹점주님을 대신해서 직접 찾아뵙고 정중하게 사과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12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서는 멕시카나에 치킨을 주문했지만 가맹점 잘못으로 2시간 넘게 치킨을 받지 못했다는 사연이 올라왔다. 사연자가 가맹점에 항의하자 가맹점주는 "야 이 XX년아, 기다려라"라며 욕설을 뱉기도 했다. 이 사실이 알려지면서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멕시카나에 대한 비판이 제기됐었다.

    이하 셔터스톡 


    권상민 기자 sangmin8987@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