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기장군, 감사원 지적사항에 대한 개선방안 마련

    • • 특정업체에 대한 특혜는 없어

    기장군청 전경 / 사진제공=위키트리DB

    기장군은 감사원으로부터 특정감사 결과에 대하여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고 있으며, ‘특정업체와 수의계약을 대거 체결하여 일감을 몰아줬다’는 감사원 감사결과와 관련된 언론보도에 대해서는 사실이 아니다 라고 밝혔다. 
     
    기장군은 이 번 감사원 감사결과에 대해 향후 1인 견적 제출가능 수의계약 시에는 금액에 상관없이 설계도서를 작성해서 사업부서 팀장과 과장의 검토 후 계약을 의뢰하도록 조치 예정이며, 설계서를 기초로 업종 비율표를 작성하고, 기술지원 담당자의 자문을 통해 시공자격을 한 번 더 검토 후 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기장군은 작년 10월부터 수의계약 총량제를 도입하여 특정업체와 연간 15건, 금액은 3억 원 이하로 제한하고 있으며 금년 8월말까지 이를 초과한 업체는 없는 상태이며, 최대한 유사 중복되는 사업은 연간 단가계약으로 발주토록하고, 지적된 업체에 공사금액을 환수하고, 앞으로 공사감독, 설계변경, 준공검사 시 면밀히 검토하여 향후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기장군 관계자에 따르면 특정업체에 일감몰아주기와 같은 특혜성 계약을 했다는 언론 보도는 가짜 뉴스며 사실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