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2보] “재판 성실히 임하겠다” 정경심 교수, 영장실질심사 출석 (+현장 사진)

    • • 정경심 교수, 23일 영장실질심사 위해 서울중앙지법 출석
    • • “재판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짧게 답하고 법정으로 들어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23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법정에 출석했다. 정 교수는 자녀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투자 의혹 등으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상태다. 

    정 교수는 이날 오전 10시 10분쯤 서울중앙지법에 도착했다. 취재진은 정 교수에게 "처음 포토라인에 섰는데 국민들께 하고 싶은 말이 있느냐" 등의 질문을 했다. 정 교수는 "재판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짧게 답하고 법정으로 들어갔다.

    정 교수 영장실질심사는 오전 10시 30분 서울중앙지법 321호 법정에서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다. 구속 여부는 이르면 이날 밤, 늦어도 24일 새벽 결정될 예정이다.

    법원에 출석한 정경심 교수 사진과 영상이다.

    유튜브, 위키트리

    이하 위키트리 전성규 기자

     

     

     

     

     

     

     

     

     

     

     

     

     

     

    손기영 기자 mywank@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