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기름값은 만원…” 배민 라이더스가 밝힌 '리얼' 월수입

    • • 현 배민 라이더스 “고정 지출은 2만 원…월수입은 상상초월”
    • • 배민 라이더스가 밝힌 월수입+고정 지출+장단점 (영상)
    배달앱 '배달의 민족' 라이더스 월수입이 공개됐다.

    최근 유튜브 채널 승원TV에 극한 직업 배민 라이더스편 영상이 올라왔다.

    이하 유튜브 '승원TV'


    배민 라이더스 A씨 일상이 담겼다. A씨는 오전 10시 30분에 기상해 샌드위치로 끼니를 떼웠다. 출근 준비는 남다름, 그 자체였다. 온몸에 보호대를 착용했다. 여기에 배민 로고가 찍힌 조끼와 헬멧을 착용했다.




    A씨는 배민 라이더스 전용 오토바이를 타고 출근에 나섰다. 중앙선이나 보호 구역을 넘는 등 아찔한 주행도 했다. 그는 식당에서 음식을 픽업한 후 고객에게 배달했다. 이 같은 업무를 몇 번이고 반복했다.

    유튜브, 승원TV

    A씨는 "배달업을 하다 보면 가장 힘든 건 날씨다. 더위, 추위, 눈, 비 등이다. 특히 비 올 때는 더 조심하려고 한다"며 "눈 올 때는 슬라이딩을 할 때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고객이 연락 두절되거나 집에 없는 경우가 있다. 그럴 때는 정말 답답하다"며 "고객이 기다려달라고 하니까 마냥 기다려야만 한다"고 전했다.






    배달업 장점과 단점도 꼽았다. A씨는 "장점은 프리랜서 개념이라 하는 만큼 벌어가고 휴무 조정이 자유롭다는 것"이라며 "단점은 주변 시선이 좋지 않고 위험하다"라고 말했다.

    그렇다면 월수입은 얼마일까. A씨는 "오늘은 오전 11시부터 밤 10시까지 총 11시간 근무하고 30만 원 벌었다"며 "월수입은 평균 800만 원 정도"라고 말했다.

    고정 지출도 밝혔다. A씨는 "하루에 기름을 2번 넣어서 만 원 정도 든다. 식비는 1만 2000원"이라며 "고정 지출은 일 평균 2만 원"이라고 전했다.

    끝으로 "배달업에 종사하는 분들이 항상 조심했으면 좋겠다"며 "한 번 사고가 나면 돌이킬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덧붙였다.








    구하나 기자 hn9@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