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차인하 소속사 측이 '사망설'에 대해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 • 오늘(3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차인하
    • • 소속사 측 “참담한 심정, 장례 조용히 진행”
    판타지오 제공

    신인 배우 차인하(이재호·27) 씨가 사망했다. 

    3일 오후 차인하 씨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너무나 가슴이 아프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돼 참담한 심정"이라며 "12월 3일 차인하가 우리의 곁을 떠났다. 지금까지 차인하를 응원해주고 많은 사랑을 보내준 여러분께 슬픈 소식을 전하게 돼 진심으로 가슴이 아프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어 "아직도 믿기지 않는 소식에 애통한 마음 뿐"이라며 "갑작스러운 비보에 누구보다 큰 슬픔에 빠졌을 유가족들이 고인의 마지막 길을 잘 보내 줄 수 있도록 부디 루머 유포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차인하 씨 장례는 유가족들의 뜻에 따라 조용히 치를 예정이다. 

    이날 오후 차인하 씨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망 원인은 아직까지 보도되지 않았다. 매니저가 숨진 그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인 지난 2일 차인하 씨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들 감기 조심"이라며 근황을 알렸기에 대중에게 더 큰 충격을 안기고 있다. 

    이하 차인하 씨 인스타그램


    한편, 지난 2017년 영화 '내 마음 깊은 곳의 너'로 데뷔한 차인하 씨는 MBC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 출연 중인 신인 배우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윤희정 기자 needjung@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