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밤 새워…” 오늘(13일) 새벽 이수만 회장이 예리에게 보낸 카톡

    • • `레드벨벳` 예리가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올린 카톡
    • • 이수만 회장이 `레드벨벳` 예리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회장 / 뉴스1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회장이 그룹 '레드벨벳'에 각별한 애정을 보였다.

    13일 '레드벨벳' 예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 이수만 회장에게 받은 카톡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하 '레드벨벳' 예리 인스타그램

    예리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하고 나니 실시간 이수만 선생님 감동 문자가 왔다"며 "마지막에는 '레드벨벳' 화이팅이라고 보내서 새벽부터 힘 뿜뿜 중"이라고 적었다.

    카톡 메시지를 확인해봤다. 이수만 회장은 "싸이코 음반 내고도 여러 가지 뒤에 소리를 뮤비에 맞게 다르게 하기도 했다"며 "이어폰 없이 전화 등에도 맞게"라고 설명했다.

    이어 "재밌게 듣고 즐기면서 하기를 바란다. 베이스는 나중에 유 이사와 함께 밤새워 넣었다. 부우~웅~~ 하는 거 재밌지?"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음원 주기 전날 내 생각에 그걸 꼭 넣어야 할 거 같아서 전화로 밤 11시쯤 유 이사 녹음실에 얘기해서 글라이딩 베이스를 만들기 시작했다"며 "유 이사가 고생 많았다"고 전했다.

    끝으로 "내 생각에는 금방 할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오래 걸려서 밤 새웠다"며 "새벽 5시 30분까지 전화로 했다"며 신곡을 위해 고군분투했음을 알렸다.


    구하나 기자 hn9@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