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전도연, 독특한 '패딩 조끼 느낌' 화이트 셔츠 패션

    • • 범죄극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2월 12일 개봉
    • • 배우 전도연, 정우성, 윤여정, 신현빈, 정가람 등 출연
    배우 전도연 씨 / 이하 위키트리 전성규 기자


    13일 오전 서울 성수동 메가박스에서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감독 김용훈)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영화 '지푸라기도 잡고 싶은 짐슬등'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필모그래피 사상 가장 센 캐릭터를 맡은 배우 전도연 씨와 기존 이미지를 과감히 탈피하고 짠 내 나는 인간적 매력을 선보일 정우성의 첫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첫 연기 호흡을 맞춘 배우 전도연, 정우성 씨


    배우 전도연, 정우성, 윤여정, 신현빈, 정가람 씨가 출연하는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오는 2월 12일 개봉한다.

    극 중 과거에서 벗어나 완벽하게 새로운 인생을 꿈꾸는 술집 사장 '연희' 역을 맡은 배우 전도연 씨 사진이다.











    전성규 기자 ssung@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